라이프로그

02. ALICE COOPER - POISON / HAYNES ROCK CD 1 (2013) 음악 (ALBUM)

이번에는 2번 곡이다.
물론, 내 귀에는 굉장히 익숙한데, 이 음악이 나중에도 굉장히 크게 유명하게 된 곡이라 맘에 든다.
내가 사실 너무 멜로디컬한 음악에 귀가 꽂히는 스타일이다보니, 이런 류의 곡은 나만 좋아하는지 알았는데...

01 BOSTON - MORE THAN A FEELING
02 ALICE COOPER - POISON
03 MEAT LOAF - BAT OUT OF HELL
04 JUDAS PRIEST - BREAKING THE LAW
05 MOUNTAIN - MISSISSIPPI QUEEN
06 BLUE OYSTER CULT - (DON'T FEAR)THE REAPER
07 STEVIE RAY VAUGHAN AND DOUBLE TROUBLE - TEXAS FLOOD
08 BIG BROTHER AND THE HOLDING COMPANY - PIECE OF MY HEART
09 JEFF BECK - LET ME LOVE YOU
10 ALLMAN BROTHER BAND - GOOD CLEAN FUN
11 RAM JAM - BLACK BETTY
12 QUIET RIOT - METAL HEALTH(BANG YOUR HEAD)
13 PRIMAL SCREAM - ROCKS
14 HANOI ROCKS - UP AROUND THE BEND
15 EUROPE - ROCK THE NIGHT
16 ELECTRIC LIGHT ORCHESTRA - DON'T BRING ME DOWN
17 MOTT THE HOOPLE - ALL THE YOUNG DUDES
18 ARGENT - GOD SAVE ROCK N ROLL TO YOU



ALICE COOPER - POISON.
들어보면 굉장히 음악이 HAIR METAL 스럽다.
쇼크 락의 선두 주자였는데, 늙어서 그런가 아니면 시대의 조류라서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너무 멜로디컬하게 변해서 사실 조금 어색하기도 하다.

이건 버전이 2개가 있는데, 조금 야한 버전은 가슴정도 노출되는 것 같다.
여기에 나온 여자는 그 당시에 꽤 유명했던 사람인거 같은데...누군지는 나도 잘 모르것다!
RANA KENNEDY라는뎅.





ALICE COOPER - POISON, TRASHES THE WORLD 투어인가 보다.
답글 중에 AL PITRELLI 라고 되어있네..
이 친구는 뭐 못하는게 없는 정말 메탈계를 두루 돌아다니며 자신의 역량을 펼치는 사람인 듯 싶다.



2015년에 한 공연이면, 도대체 나이가 몇 살이란 말인가.
GRASPOP METAL MEETING, 2015 BELGIUM 공연이다.
1948년생이라는데...허억. 67살이라니...

앨범에 대한 소개로 돌아와서...
이 앨범은 1989년에 발매한 18번째 앨범인 TRASH에 수록된 곡으로, 그의 음악 인생에서 가장 성공한 곡이 바로 POISON이다.
이 음반이 2백만장이 팔렸다고 했음요.

음. 꽤 유명한가 보구먼.. .이 곡에 대해서도 별도의 설명이 있을 정도니까.
그렇다고 해도 1등은 한 건 아니고, 미국에서는 7등, 독일 10등, 영국 2등 정도임. 대단하구먼.



뭐니 뭐니 해도 커버 송 듣는 재미를 빼먹을 순 없지...
FEAT. STRAUSS, ELIZABETH, SOBEL, FERLAZZO, O'BRIEN, COX, STRINGFIELD라고 되어 있는데
뭔 사람이 이렇게 많냐.

Vocals: Leah Elizabeth
Guitar: Nita Strauss
Drums: Glen Sobel
Keys: Steve Ferlazzo
Bass: Marty O'Brien
Backing Vocals: Courtney Cox/Katt Scarlett
보컬이 욕을 많이 먹고 있는데, 키가 너무 낮은가 보다. 기타만 최고 최고 최고라네...

뭔가 굉장히 새로울 것 같은, 비디오를 하나 찾았다.



뭔가 굉장히 퇴폐적인데...하모니가 아름답다.

THE LOUNGE KITTENS - POISON.



GROOVE COVERAGE - POISON.
이것 역시 퇴폐적이긴하나...이 음악은 댄스화되었다.
캬하 이렇게 편곡하니, 또 완전 댄스곡이 되어 버렸네. 그런데 좋은걸.



SHELAYNE NICOLE - POISON
이 여자는 왜 또, 이렇게 뱀하고 놀지.
원곡의 이미지가 있으니까, 뱀과 친한 것은 이해가 되나...여기에 나오는 뱀은 진짜자나!
저러다 물리면 우쩌려고...
춤이 조금 쌩뚱맞기는 하지만, 그래도 목소리가 잘 어울린다.
음악은 원곡에 충실한 반주.

커버가 너무 많다. 이제는 그만 찾아봐야 겠다.
찾다가 볼짱 다 보겠네.



아..그만 찾을려고 했는데...욕조에서 목욕을 하고 있어서 꼭 본 것은 아니지만,
어쨌든, 클릭을 하게 만들었으니 성공이다.
음악은 들어보시라~~

ALICE COOPER를 가장 잘 나타내주는 사진이다!!

가사닷!


Alice Cooper
   

"Poison"

Your cruel device,
Your blood like ice.
One look could kill,
My pain, your thrill.

I wanna love you, but I better not touch (don't touch)
I wanna hold you, but my senses tell me to stop
I wanna kiss you, but I want it too much (too much)
I wanna taste you, but your lips are venomous poison

You're poison runnin through my veins
You're poison, I don't wanna break these chains.

Your mouth, so hot
Your web, I'm caught
Your skin, so wet
Black lace on sweat

I hear you callin and it's needles and pins (and pins)
I wanna hurt you just to hear you screaming my name
Don't wanna touch you, but you're under my skin (deep in)
I wanna kiss you, but your lips are venomous poison

You're poison runnin through my veins
You're poison, I don't wanna break these chains
Poison

One look (one look), could kill (could kill),
My pain, your thrill.

I wanna love you, but I better not touch (don't touch)
I wanna hold you, but my senses tell me to stop
I wanna kiss you, but I want it too much (too much)
I wanna taste you, but your lips are venomous poison

You're poison runnin through my veins
You're poison, I don't wanna break these chains
Poison

I wanna love you, but I better not touch (don't touch)
I wanna hold you, but my senses tell me to stop
I wanna kiss you, but I wanna too much (too much)
I wanna taste you, but your lips are venomous poison

Yeah
Well I don't wanna break these chains
Poison

Runnin deep inside my veins
Burnin deep inside my veins
Poison
I don't wanna break these chains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