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로그

04. MAN ON THE PROWL / QUEEN - THE WORKS (1984) 음악 (ALBUM)

4번째 곡인 MAN ON THE PROWL 이라는 곡을 왜 이제 알았는지 모르겠다.
어릴 때 이 음반을 들은 기억이 있는데, 분명 IT'S A HARD LIFE는 기억이 나는데, 
왜 이곡이 기억에 없는지 이해가 안되네..

이 곡은 분명 내가 좋아하는 스타일의 곡인데!.

이 곡의 설명은 늘 나오는 문구가 CRAZY LITTLE THING CALLED LOVE의 후속곡이라는 내용이 항상 따라다닌다.
보컬은 그렇다쳐도, 베이스의 기본 ROCK AND ROLL 패턴이 너무 똑같다. 
좀 바꾸지.


QUEEN - MAN ON THE PROWL
이 유튜브 음악에는 친절하게도 가사도 같이 나온다.

"Man on the Prowl"
A three-chord rockabilly Mercury composition (similar to "Crazy Little Thing Called Love") in which Mandel plays the piano ending. May played the solo using a Fender Telecaster. This was planned as the fifth and final single from the album, with a provisional release date of 19 November 1984,[4] and promotional copies were indeed pressed (QUEEN 5) and sent out (b/w "Keep Passing the Open Windows"), but the band opted for a Christmas single ("Thank God It's Christmas"). 

개인적인 느낌은 프레디의 보컬은 마치 엘비스 프레슬리를 연상시키고, 피아노는 JERRY LEE LEWIS 스타일을 연상시킨다.
브라이언 메이가 자신의 기타가 아닌 다른 기타로 연주를 했다? 내가 알기론 전혀 없을 거 같은데, 이유가 뭘까?
음악이 가벼워서 펜터 텔레케스터가 조금 밝고 앙증맞게 들리기 때문에? 사용을 한건가? 아니면 미국을 노리고 
펜더를 사용? 이유는 나도 모르겠다만...

5번째 싱글로 준비를 했지만, 불행하게도 이 앨범에 미국에서 저조한 판매로 인하여 5번째 싱글 발매 계획에 차질이 생긴게
아닌가 하는 추측도 해본다. 


이 곡은 THANK GOD IT'S CHRISTMAS 싱글 음반의 B 면의 12 INCH EXTENDED VERSION으로 들어갔지만,
역시나 흥행에 실패. 
그래서, 우리도 12INCH EXTENDED VERSION은 들어봐야 하지 않겠는가. 
이 곡은 라이브에서 전체 버전을 연주한 적이 없어보인다만...

이 자료를 보면, 분명 발매할려고 했으나, 취소되었고...
그 이후에 1984년 7월에 이 싱글을 발매하면서
원래 발매하려고 했던 MAN ON THE PROWL 과 KEEP PASSING THE OPEN WINDOWS를 발매한다. 

그리고 나서 다시 12INCH EXTENDED VERSION으로 발매해보지만, 역시나 큰 호응을 얻지는 못한거 같다.
12인치 버전에는 확실히 후반부의 신나는 피아노가 흥을 더해주며, 이 후반부의 피아노를 FRED MENDEL이 연주했다고 
기록한 것 같다.


개인적으론 참 좋아하는 노래임에도 불구하고 흥행에 실패해서 안타깝다.
아마도 미국에서 처음으로 1등을 한 CRAZY LITTLE THING CALLED LOVE에 힘입어서, 다시 한번 더 
1위를 하고 싶어서 그랬나 싶기도 하지만...
스타일이 너무 비슷했다. 
10년의 기간이면 모를까, 저 곡이 1위하고 나서 4년 정도 지나서 다시 도전한다는 것은 너무 퀸을 한 스타일로 묶는게 아닐까 싶은 생각이 든다. 


이 곡은 라이브에서 단 한번도 연주된 적이 없는 것 같고, 자료상에서는 찾을 수가 없다. 
그리고 밴드 커버 조차 찾기 정말 힘들다. 


SCHOOL OF ROCK DOWNINGTOWN, 

Matt Santangelo rocks the vocals with Brock Benzel (keys), Jack Robison and Caroline Seifert (gtrs), Billy Lien (bass), and Jeremy Barr (drums) on Queen's Elvis style rock-a-billy tune 'Man On The Prowl" at School of Rock Downingtown's 5-31-13 Queen show.

대부분의 사람이 얘기하겠지, 이 곡을 연주하느니 차라리 CRAZY LITTLE THING CALLED LOVE가 더 유명하니까
그 곡을 연주하자고 할 듯. 


04 Man on the Prowl (Queen Cover) by Secondborn Band At 7th Anniversary Queenindo 25 Oktober 2018 at Immigrant Plaza Indonesia

인도네시아 밴드인가본데, 참 잘한다. 사운드가 아기자기 함.

가사.

"Man On The Prowl"

I'm gonna take a little walk on the wild side
I'm gonna loosen up and get me some gas
I'm gonna get me some action
Go crazy, driving in the fast lane
My baby left me alone
She done me dirty and I'm feeling so lonely
So come home, come home
If you don't you're gonna break my heart.

Man on the prowl
You better watch out
I'm on the loose and I'm looking for trouble
So look out - look out
I'm a man on the prowl.

I don't wanna be a rock 'n' roll steady
I just wanna be low down trash
I wanna go to the movies
All I wanna do is sit on my ass
So honey come home
Don't leave me when I'm feeling so lonely
Come home - come home
If you don't you're gonna break my heart.

Man on the prowl
You better watch out
I'm on the loose and I'm looking for trouble
So look out - look out
I'm a man on the prowl.

Well I keep dreaming about my baby
But it ain't gonna get me nowhere
I wanna teach my baby dancin'
But I ain't no Fred Astaire.

So baby look out - I'm a man on the prowl
Look out - man on the prowl - yeah
Baby, baby, baby look out - man on the prowl.

Baby come home
I'm on the loose and I'm looking for trouble
Baby come home - oh yeah
Cause I'm a man on the prowl
So honey come home - come home
Cause I'm a man on the prowl - yeah
Man on the prowl. 

덧글

댓글 입력 영역